ABOUT ME

-

Today
-
Yesterday
-
Total
-
  • 김나쁘지않아정 아나쁘지않아운서, 악플러 고소 “이렇게 다짜고짜 상욕을 하시는 분들 신고하겠습니다” 정보
    카테고리 없음 2020. 3. 3. 10:20

    영화'82년생 김지영'에 대한 소감을 남겼지만 주목을 받은 김 그럼 신정 아쟈싱 운서가 악플을 고소하겠다고 밝혔다.​ 김 그럼 신정 아쟈싱 운서는 이 4일은 좋에스엥에스로 한 악플자에게서 받은 메시지를 유출했습니다.​


    >


    공개된 메시지에는 인신공격과 온갖 욕설이 다소 포함돼 있었다.김봉인 아나운서는 건강한 비판이 아니라 이렇게 갑자기 헐뜯고 계신 분은 신고하겠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.이어 "안티 계정을 만들어 비정상적으로 모독하는 글을 올리는 분들도 신고하겠습니다"고 덧붙였다.​ 그는 "오항시의 낮까지 32명, 검찰 고소. 심장이 떨리다. 자꾸 욕설을 들으면 숨도 못 쉴 것 같아 답답하다고 하소연했습니다.​ 반면 돈 봉잉쵸은아봉잉 운서는 지난 달 291자신의 instar gram그램에 영화'82년생 김지영'에 대한 소감을 남겼지만 전 칸의 중심에 올랐다.그때 그는 해당 영화가 여성을 마치 피해자처럼 그린 것 같아 같은 여성으로서 불편했다고 말했어요.특히 그는 페미니스트를 비난하며 여성으로 태어난 본인의 장점을 보고 행복하게 사는 게 본인은 좋다. 매 1부당하고 불평에 화가 본 잉눙 감정이 힘들고 우울하고 못 살 것 같다"라고 말하기도 했습니다.​[뉴스 인사이드의 김희선(사진)기자 세로프게 s@세로프게 sinside.kr]​



    댓글 0

Designed by Tistory.